티스토리 뷰

무난이가 있기 때문에 외식을 할 때 쉽게 결정을 하기가 어렵다.

타요키즈카페를 가기 전에 맛있는 밥을 든든하게 먹자라는 생각을 했다.  키즈카페 식사는 맛이 없을거라는 선입견이 있다보니...

그래서 아트몰링에 있는 여러 식당을 둘러보다가 눈에 보이는 곳이 한 곳이 있었다.

무난이도 우리도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다는 느낌은 주는 제철쌈밥!

쌈밥집이지만 밥과 쌈, 반찬이 무한리필이라 엄청난 식욕을 가진 무난이 아빠도 배부르게 먹을 수 있는 곳이었다.

 

장안아트몰링을 방문하게 되면 추천하고 싶은 음식점이다. 그 이유를 풀어보겠다.

 


 

1. 후기

 

- 서비스 및 인테리어

 

 

제철쌈밥은 가게가 매우 크고, 자리도 많이 있어 원하는 자리에 앉을 수 있다.

시골에서 먹는 밥이라는 느낌을 주는 이름 때문인지 오두막이나 평상 느낌으로 가게내부가 인테리어가 되어 있다.

쌈밥집 답게 한쪽에는 손을 씻을 수 있는 세면대가 설치 되어 있는 센스가 보인다.

 

 

직원들은 친철하고, 메뉴를 주문하면 상차림이 빠르다.

처음 상차림하기 후에는 부페느낌의 무한리필집이기 때문에 특별히 직원과 부딪힐 일은 없다.

아기의자를 바로 세팅해주고, 아기를 위한 식판과 식기를 준비해준다.

단순히 볼그릇이 아닌 식판을 준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  

 

- 음식

 

 

고기를 좋아하는 우리 가족은 베스트메뉴인 바베큐보쌈+건강쌈밥한상을 주문을 했다.

주문을 하고 얼마 되지 않아서 바로 기본 상차림에서 다양한 반찬과 밥, 국이 나온다.

그리고 메인메뉴도 생각보다 빨리 나오는 편이다.

사진으로 찍지는 못했지만 바베큐보쌈은 생각보다 양이 적다. 2인분이라고 하기에는...

맛있었지만 양이 아쉬웠고, 이 아쉬운 점은 반찬으로 채워야 했다.

 

상차람에서 나오는 음식은 반찬코너 쌈코너 등에서 추가로 가져와서 먹을 수 있다.

다행이 반찬은 간이 간간하면서 맛있다. 특히 묵은지찜, 잡채 등을 맛있어서 여러번 갖다 먹었다.

(반찬은 구입이 가능하다. 1개 4,000원 / 3개 10.000원)

 

 

상추, 배추 등 다양한 쌈들이 준비가 되어 있고, 쌈들은 신선하게 보관되어 있다.

쌈밥집답게 쌈장은 직접 만든 견과류쌈장이 처름 제공되고, 멸치젓갈도 추가로 먹어 볼 수 있다.

쌈잠이 외부에서 사오는 것이 아니라 직접 만든 장이라는 점이 좋았다.

장이 맛있는 집은 음식이 맛있다는 이야기가 생각이 날 만큼 음식에 대한 신뢰가 갔다.

 

 

많은 종류는 아니지만 후식도 있다.

배가 불러서 먹어보지는 못했지만 후식도 과일과 건강간식으로 준비되어 있다.

 

- 기타 평

 

 

보통 부페집에 가면 여러사람들이 음식이 가져가기 때문에 음식 담은 그릇 주변이 더러운 편이다.

하지만 제철쌈밥은 음식 주변이 매우 깔끔하게 정돈되어 있고, 주변에 손님이 담다가 흘린 음식조차 없다.

상대적으로 손님케어를 해야할 필요성이 적다보니 위생에 매우 많이 신경쓸 수 있는 듯하다. 

 

- 복길씨의 주관적 총평

메인메뉴의 양이 적어서 아쉽지만 기본 반찬들이 맛있어서 다시 가고 싶은 집이다.

먹어보면 정결하고 간도 적당하니 많이 먹어도 속이 부담없을 음식이라고 평가한다.

 

단, 편식이 심한 어린이가 있다면 비추한다.

음식이 어른입맛에 맞는 편이고, 메인메뉴의 양이 적기 때문에 아기가 더 식사를 안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

 

2. 영업시간 및 가격

11:00~22:00

바베큐보쌈+건강쌈밥한상 15.000원 / 고등어구이+건강쌈밥한상 15,000원 등

(36개월~초등학생까지 단일메뉴추가주문)

 

3. 위치

제철쌈밥은 장안아트몰링(구 바우하우스점)안에 위치한다.

주차는 아트몰링 지하 주차장을 이용하면 되고, 주차료는 영수증으로 인정받는다.

 

 

 

정복길의 타요키즈카페 장안아트몰링점 방문기가 궁금하다면▼▼▼

장안동 키즈카페_놀이공원의 축소판, 타요키즈카페 장안아트몰링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대문구 장안동 368-1 | 제철쌈밥 장안바우하우스점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