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복길이: 육아/아기와 여행

아기와 남해여행_ 남해맛집, 깨끗한 회센터에서 신선한 회를 포장하고 싶다면 남해 전통시장 동흥수산

by 복길씨 복길씨 2019. 8. 1.

 

 

숙소(사우스코스트)에 도착해서 산책을 하고 나니 저녁을 먹을 시간이 되었다.

사장님께서 저녁으로 무엇을 먹을거냐는 물음에 숙소에서 회와 고기를 사와서 먹을지, 식당에서 먹을지 고민을 한다고 했다.

사장님은 한우가 유명하다고 고기집(암소한마당)을 추천해주셨고, 회를 먹고 싶으면 본인도 포장할 예정이라고 같이 가자고 하셨다.

현지인 사장님도 같이 가는 거라서 바가지도 안쓰고 신선한 회를 먹을 수 있을 거라는 생각으로  따라 나섰다.

 

그리고 숙소에서 꽤 멀리 있는 남해 전통시장에 있는 동흥수산으로 사장님이 이끌고 가셨다.

 


 

> 남해 전통시장과 동흥수산의 분위기

 

 

남해 전통시장은 밖에서 볼 때는 작은 시장같지만 안은 꽤 넓다.

수산물점은 시장이지만 실내이고, 일렬로 모여있다.

시장은 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시장 수산물점과 다르게 매우 깨끗했다.

냄새도 전혀 나지 않고, 길도 깔끔하게 포장되어 있어서 아기와 함께 가기 불편함이 없었다.

전반적으로 조명도 밝아서 그런 느낌을 받은 것 같다.

예전 구 노량진시장과는 전혀 다른 느낌이었다.

그리고 가장 좋았던 점은 호객행위를 하는 가게가 없다는 것, 그래서 더 편했다.

 

 

많은 수산물점 중에 사장님은 동흥수산으로 가셨다.

동흥수산은 다른 가게에 비해 컸고, 수족관도 깔끔했다. (다른 수산물점도 깔끔했다.)

깨끗한 수족관에 밝은 조명을 받은 해산물들은 매우 신선해보였고, 믿고 살 수 있었다.

 

동흥수산 사장님은 매우 인상 좋은 분으로 친절하셨다.

복길씨는 사장님의 추천으로 농어와 우럭(3만원)을 구입했다.

> 동흥수산의 포장 회 

 

 

회와 함께 초장과 와사비, 간장도 주셨고, 매운탕할 것도 주신다고 했지만 끓일 자신이 없어서 받아오지는 않았다.

여름에 회를 포장하는 것이라서 걱정을 했는데 집에 와서 보니 꽤 센스있게 포장해주셨다.

아래 아이스팩을 깔고 회를 담아주셔서 이동하는 동안 상할 가능성을 막아주었다.

보통 그냥 담아주는데 작은 센스가 꽤 마음에 들었다.

 

농어한마리와 우럭 한마리 양인데 2명이 먹기 충분한 양이었다.

그리고 회도 쫄깃하고 맛있었다.

회를 먹으면서 신선하다는 생각을 했고, 다른 해산물도 더 사왔으면 하는 아쉬움이 남았다.

 

복길씨의 남해 전통시장과 동흥수산에 대한 주관

펜션에서 저녁을 먹을 계획이면 남해전통시장과 동흥수산에서 구입하는 것은 추천한다.

 

시장 자체가 매우 깔끔하고 정돈이 잘 되어 있어서 장을 보는데 불편함은 없다.

특히, 해산물의 경우는 마트에서 판매를 하고 있지 않아서 구입할 계획이 있다면 전통시장을 가야한다.

그래서 도시에서는 잘 안하게 되는 시장을 구경할 겸 가보는 것이 여행의 다른 묘미가 될 것 같다.

 

 

아기와 남해여행 번외_ 남해 맛집 코스 리뷰 그리고 여행 TIP

남해는 펜션이나 호텔에서 휴양을 주로 하기 편한 곳이지만 찾아보면 은근히 갈 곳도 먹을 곳도이 많다. 현지인인 팬션 사장님은 먹을 것이 없다고 했지만 3박 4일동안 즐겨본 결과 음식이 꽤 평

bokgilism.com

> 위치

동흥수산은 남해 전통시장 안에 위치하고 있다.

숙소의 위치에 따라서 거리가 달라지는데 남해가 워낙 도로가 꼬불꼬불해서 왠만하면 30분 이상 걸릴 것이다.

주차는 주변 마트에 가능한데 복길씨는 그 중에 엘에스마트(구 롯데마트)에 했다.

주차료는 마트에서 물건을 구입을 하면 무료로 가능하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