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복길이: 육아/아기와 여행

아기와 제주도여행_해산물 스끼다시가 엄청 많지만 신선도는 아쉬운 사형제횟집

by 복길씨 복길씨 2020. 7. 17.
이번 제주도여행에서는 횟집을 갈 생각이 1도없었다.하지만 갑자기 전날 밤 이모꼐서 바다에 왔는데 회를 먹어야지 않겠냐는 이야기해 급하게 횟집을 찾아보았다.내도바당, 남경미락 등 여러 곳을 보았지만 가격이나 위치적으로 아쉬웠다.그러다가 친구가 인스타에 올린 횟집이 떠올라서 그 곳을 선택해서 가게 되었다.그곳은 바로 사형제횟집!
고심해서 가본 이 횟집에 대해 조심스럽게 이야기해보겠다.

 


 

> 사형제횟집 분위기

 

사형제횟집은 흔히 볼 수 있는 횟집이다.

제주도 바다과 가까이 있는 것이 아니라서 주변 전망은 그냥 동네이다.ㅋㅋㅋㅋ

가게 안에는 다녀간 연예인들의 사이들이 벽이 붙여져있었다. 

꽤 많은 연예인들이 다녀갔는데 연예인 맛집이니 맛있을거라는 기대감을 높여주었다.

 

테이블은 의자에 앉는 테이블과 좌식테이블 2개로 나눠어지는데 의자가 있고 없고의 차이이고 신발을 벗고 들어가야한다.

복길씨네는 어른들이 있기 때문에 의자가 있는 테이블을 선택해서 앉았다.

4~5시쯤에 방문을 해서 그런지 손님은 거의 없었고, 조용했었다.

> 사형제횟집 음식

 

메뉴가 생각보다 많은데 복길씨는 배고 고프지 않아서 모둠 B세트를 주문했다.

주문 후에 스키다시가 나오는데 이게 사형제 횟집의 가장 큰 특징이다.

스키다시 종류만 20개가 넘어서 고등어회, 전복부터 딱새우까지 종류별로 맛보는 재미가 있다.

특히 딱새우는 여기서 처음 먹어보았는데 정말 달고 맛있었다.

이 스끼다시는 리필이 되지마 종류가 많아서 굳이 리필까지 할 여유는 되지 못했다.

 

스끼다시를 신나게 먹다보면 회가 나온다.

처음 회를 받고 조금 당황했었다.  그 이유는 우리가 생각했던 것보다 양이 작아서...

접시가 커서 양이 적어보이는 건지, 정말 양이 적은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생각보다 적은 양에 실망이었다.

하지만 그 전에 스끼다시로 여러가지 회를 먹어보았으니라고 위로를 삼았다.

 

양에 대해 실망한 마음을 다잡고 회를 먹는데 생각보다 맛있다는 생각이 많이 들지 않았다.

해산물을 좋아하는 복길씨라서 원만한 회는 다 맛있게 먹는 편이다.

그런데 사형제횟집은 처음 먹었을 때 각보다 신선한 느낌도 덜하고 달지도 않았다.

회가 시원하기보다 따뜻한 식감을 주어서 그랬던 것 같다.  

스끼다시를 먹을 때는 워낙 많은 종류를 대량으로 준비하니깐 신선한 맛이 적어도 괜찮다고 생각했지만 메인 회도 그런 느낌을 받아서 맛에서도 실망감을 갖게 되었다. 

다양한 종류를 많이 먹어볼 수 있다는 것은 장점이지만 맛은 평타 수준이다.

사형제횟집에서는 아기들이 먹을 수 있는 돈까스도 주문이 가능하다.

복길씨도 무난이가 있기 때문에 돈까스를 주문했고 받았을 때 놀랐다.

돈까스를 사진을 찍지 못했지만 진짜 어마어마하게 크다.

그리고 맛있게 튀겨주어서 생각지 못하게 돈까스를 맛있게 먹었다.

횟집에 오면 아기들이 먹을게 없어서 걱정인데 이 점을 마음에 들었다.

 

사형제횟집에 대한 복길씨의 주관적인 평

회가 특별히 신선하거나 맛이 뛰어난 것은 아니지만 다양한 해산물을 먹는 것을 좋아한다면 사형제 횟집을 추천하다.그리고 저렴한 가격에 술한잔 할 생각이면 특히 더 강추이다.(해산물 종류가 많고 리필도 되니...)
평타치는 횟집이지만 맛있는 회를 먹고 싶다면 다른 곳을 찾아서 가보는 것이 낫다.그리고 개인적으로 평타치는 횟집이라면 전망까지 좋은 횟집을 선택할 것 같다.

> 사형제 횟집 영업시간

11:00~21:00

 

> 사형제 횟집 위치

한림쪽에 위치하고 있고,  바다와는 조금 거리가 있다.

식당 옆에 주차장이 마련되어 있다.

 

 

 


 

댓글0